최부경 ‘건드리지마’ [포토]

31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‘2021-2022 프로농구’ 오리온과 SK 경기에서 SK 최부경이 리바운드 볼을 잡고 있다. 고양 | 김종원 기자 won@donga.com
기사 더보기


먹튀검증 확인하러 가기


인기 기사 글